기사 (전체 1,31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정치] “감동을 주는 정치가를 꿈꾸다”
기호 6번 장세일, 그가 표심을 흔들었다.지난 6·4 지방 선거에서 영광군민의 선택을 받아 영광군의원으로 당선된 장세일 의원!여당도 야당도 아닌 그가, 지역 우세당의 명백한 표밭에서, 용감하게도 무소속 출마를 하겠다는 출사표를 던져 당당히 승리를 거머
신수경 기자   2014-08-07
[정치] 육군참모총장, 경찰청장 사임의사 표명
최근 윤모 일병 폭행 사망 사건과 유병원 일가 부실수사에 대한 책임으로 육군참모총장과 경찰청창이 연달아 사임의사를 표명했다.5일 권오성 육군참모총장은 28사단 윤모 일병 폭행사망 사건 등에 대해 책임을 지고 사임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또 이성한 경찰청
신수경 기자   2014-08-06
[정치] 정부 "일본 2014년 방위백서 독도 영유권 주장 철회해야"
정부는 우리 고유 영토 독도를 일본 땅이라고 주장한 2014년도 일본 방위백서와 관련해 즉각 철회할 것을 강력히 요구했다. 5일 외교부 대변인 성명을 통해 "일본의 부당한 주장을 용납할 수 없으며 이를 철회할 것과 여사한 행위의 재발방지를 엄중히 촉구
주엽 기자   2014-08-05
[정치] 일본 방위백서 발표, "독도는 일본 땅"
일본 정부가 5일 '독도가 일본 땅'이라는 주장을 되풀이 하는 내용의 2014년 방위백서를 발표해 물의를 빚고 있다.일본 방위성이 작성해 5일 각의(국무회의)에 제출한 2014년도 판 일본 방위백서에는 "우리나라 고유 영토인 북방영토(쿠릴 4개 섬의
노진 기자   2014-08-05
[정치] 한민구, '윤일병 사건' 감사 착수와 사단장 보직해임
한민구 국방부 장관이 28사단 윤일병 사망 사건에 대해 대국민 사과 성명을 발표하고 육군 28사단 사단장 이순광 소장의 보직해임 됐다고 밝혔다.김민석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한 장관은 어제 국방부 감사관을 불러 이번 사건과 관련해서 한
노진 기자   2014-08-05
[정치] 경기 부양에 41조원 이상 투입…경제회복 총력전 천명
정부가 경기부양을 위해 올 하반기부터 41조원을 풀기로 하고 내수 활성화에 본격 시동을 걸었다. 지난 24일 정부는 세종청사에서 박근혜 대통령 주재로 열린 경제관계장관회의에서 새 경제핌의 ‘경제정책방향’을 발표했다. 이 자리에서 정부는 경기 부양을 위
조정제 기자   2014-08-04
[정치] 원희룡 제주도지사, "도민주도 협치 시대 열어갈 것"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도정 운영의 모토로 '협치'를 내걸고 박차를 가하고 있다. 그동안 비정상적인 관행과 행정 편의주의를 정상적으로 돌려놓고 도민에게 힘을 실어주기 위한 역량을 집중하겠다는 뜻이다.원희룡 지사는 "지금이야말로 민간의 참여, 공무원들의 칸
노진 기자   2014-08-04
[정치] 北 “김정은 풍자 영상 삭제 요구” 中외면
최근 북한이 중국과 미국에 김정은 노동당 제1비서를 풍자한 동영상을 막아달라고 요구한 것으로 드러났다. 중국의 대북 소식통은 지난달 17일 “북한당국이 최근 북한주재 중국 대사관을 통해 ‘관련동영상이 김정은의 존엄과 권위를 심각하게 훼손하고 있다’며
노진 기자   2014-08-04
[정치] 브레턴우즈 70년과 동북아 새판짜기
달러화 패권에 가장 강력한 도전자는 위안화다. 중국은 2009년 위안화 국제화를 선언한 이후 장기 로드맵에 따라 특유의 만만디 스타일로 차근차근 추진해가고 있다.독일과 일본의 패배가 확실해지고 등 제2차 세계대전이 막바지로 치닫던 1944년 7월1일.
마연옥 기자   2014-08-04
[정치] 요동치는 동북아, 과연 한국의 외교전략은 어디로?
동북아가 격랑 속으로 빨려들고 있다. 각국의 전략적 이해관계 속에 요동을 치고 있기 때문이다. 중국은 G2(주요 2개국)로 부상하며 미국과 갈등하고 있고, 미국은 패권적 지위를 유지하기 위해 ‘중국 위협론’을 내세우며 동북아의 동맹국들과 전열을 다지는
마연옥 기자   2014-08-04
[정치] 집단자위권 밀어붙인 日, 공격용 武器도입
일본이 집단적 자위권 행사를 공식적으로 선언해 동북아의 파장이 거세게 일고 있다. 이 와중에 일본이 강습양륙함(强襲揚陸艦), 수직 이착륙 수송기 ‧ 전투기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이는 기존의 무기체계를 방어용에서 공격용으로 전환한 것이다.
주엽 기자   2014-08-04
[정치] 손학규 사임고문 정계 은퇴선언...
7·30 경기 수원 병(팔달) 보궐선거에서 낙선한 새정치민주연합 손학규 상임고문이 31일 오후 정계은퇴를 선언했다.손 고문은 이날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저는 오늘 정치를 그만둔다”면서 “저는 이번 7·30 재보선에서 유권자들의 선택을
김훈정   2014-07-31
[정치] 김한길 안철수 공동대표 전격사퇴
새정치민주연합 김한길·안철수 공동대표가 7·30 재·보선 참패에 대한 책임을 지고 31일 대표직에서 동반 사퇴했다.김한길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최고위원회의를 마친 후 기자회견을 통해 “. 이겨야 하는 선거에서 졌다. 죄송하다”면서 “모든 책임을 안고
신수경 기자   2014-07-31
[정치] 천호선·이정미 후보 사퇴, 박광온·손학규 후보로 단일화
천호선 이성미 후보가 사퇴함에 따라 박광온 손학교 후보로 단일화됐다.7·30 재보선 수원정(영통)과 수원병(팔달) 보궐선거에 각각 출마한 정의당 천호선 후보와 이정미 후보가 24일 사퇴했다. 천 후보는 박광온 새정치민주연합 후보, 이 후보도 손학규 새
김훈정   2014-07-25
[정치] 야권 연대 무산
새정치聯 “후보간 연대는 가능”정의당 심상정 “단일화 골든타임 놓쳐”새정치민주연합과 정의당은 20일 “이번 재·보궐선거에서 당 대 당 차원의 야권연대는 없다”고 각자 밝혔다. 특히 정의당은 “후보 간 연대도 없다”고밝 혔다.. 정의당 심상정 원내대표는
권충현 기자   2014-07-21
[정치] 정성근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 사퇴
정성근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가 16일 자진 사퇴했다. 정 후보자는 발표문을 통해 문화체육관광부 장관후보자 직을 사퇴한다고 밝히며 “공직후보자로서 국민 여러분께 희망을 드리지 못하고 마음을 어지럽혀 드렸다. 용서를 빈다”고 말했다. 또 “다 설명
신수경 기자   2014-07-16
[정치] 최경환 '우리경제 세가지 함정'에 빠져 있어
최경환 경제부총리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취임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서 최부총리는 "우리 경제가 세 가지 함정에 빠져 있다"고 지적했다. 특히 그는 "우리 경제가 '저(低)성장', '축소균형', '성과부재' 등 세가지 함정에 빠져
노진 기자   2014-07-16
[정치] 최경환 이병기 등 5명 장관임명…정성근·정종섭 재가할 듯
박근혜 대통령이 15일 최경환 경제부총리겸 기획재정부장관 등 국회 인사청문회를 통과한 5명의 장관(급) 후보자를 공식 임명한 것으로 밝혀졌다.5명은 최 장관 외에 이병기 국가정보원장과 최양희 미래창조과학부 장관, 김희정 여성가족부 장관, 이기권 고용노
노진 기자   2014-07-16
[정치]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12월 부산서 개최
한국-아세안 특별정상회의가 오는 12월 11∼12일 이틀간 부산에서 개최될 예정이다.민경욱 청와대 대변인은 15일 브리핑에서 "우리 정부가 한-아세안 대화관계를 수립한 지 올해 25년이 되는 것을 계기로 아세안 10개국 정상과 사무총장을 초청한
노진 기자   2014-07-15
[정치] 한반도 평화통일 체계적 준비…민간 부위원장에 정종욱
대통령 소속 통일준비위가 위원장인 박근혜 대통령을 포함한 총 50명의 위원으로 15일 공식 발족했다. 한반도 평화통일을 체계적으로 준비하기 위해서다.통일준비위원 50명은 위원장인 박 대통령 외에 민간위원이 30명, 국회의원 2명, 정부위원 11명, 국
노진 기자   2014-07-15
 61 | 62 | 63 | 64 | 65 | 66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58) 서울시 중구 마른내로72 인현상가 428호 | 대표전화 : 02-2272-4109 | 팩스 : 02-2277-8959
잡지사업등록번호 : 서울중, 라00675 | 등록일 : 1982년 12월 23일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서울 아03244
회장: 임윤식 | 사장: 정희돈 | 편집국장 : 정재형 | 편집인 : 조순동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재형
Copyright © 2013 오늘의한국.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