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해외기행] [관광] 미얀마 여행-양곤, 바간, 네피도를 중심으로
호수와 공원 많아 자연친화적인 도시 미얀마는 면적이 약 67만 6000㎢로 한반도 전체 면적의 약 3배 크기다. 북서쪽으로 방글라데시와 인도, 북동쪽으로 중국, 남동쪽으로 태국과 라오스가 있다.인구는 약 5500만
이상석 박사(고려대학교 명예교수)   2018-03-06
[해외기행] “한라산에서 백두산까지, 통일! 지금 그리고 여기에”
한백통일재단(이사장 이자형)은 지난 7월 20일부터 25일까지 「백두산 및 고구려 탐방단」을 구성하여 「제1차 2016통일기원등산대회, - 한라산에서 백두산까지 -」행사를 백두산 천지에서 개최했다. 광복 71주년을 맞이하여 분단된 독립이라는 현실을 보
이자형(한백통일재단 이사장, 경제학 박사)   2016-09-06
[해외기행] 셰익스피어 생가를 가다
런던에서 열차편으로 2시간 20분, 버스로는 약 3시간 거리에 있는 스트랫퍼드 어폰 에이번(Stratford-upon-Avon)은 영국 중부의 아름다운 전원지대에 위치한 작은 도시로 영국이 자랑하는 세계적인 극작가 윌리엄 셰익스피어(William Sh
임윤식 기자   2016-01-13
[해외기행] 외국인, ‘한국’하면 ‘어메이징’ ‘K팝’ 떠올라
외국인이 ‘한국’하면 떠올리는 단어로 ‘어메이징(놀라운, amazing)’과 ‘K팝’이 꼽혔다.문화체육관광부는 지난 9월 7일부터 11월 8일까지 인도네시아·필리핀·미국·루마니아 등 117개국에서 총 2만4605건의 ‘한국다움’에 대한 낱말(키워드)을
김상미 기자   2015-12-09
[해외기행] 호주 그레이트 오션 로드(Great Ocean Road)를 가다
호주는 우리나라 기준으로 보면 남쪽 적도 너머에 있는 세계유일의 1대륙 1국가이다. 호주 국토면적은 남한의 77배 정도로 크지만 인구는 고작 2,378만명 남짓(2015년 위키백과 추정)이라 한다. 호주의 정식국명은 오스트레일리아 연방(Commonwe
임윤식   2015-12-07
[해외기행] 기암절경과 망망대해의 정취에 젖다
청명한 가을날에 중국 칭다오(靑島)에 있는 노산(嘮山, Lao Shan)을 다녀왔다. 노산은 해안절경이 으뜸으로서 중국의 동해(황해)를 끼고 있는 지리산만큼 넓고 큰 산이다. 높이는 1천133m에 불과하지만 해발부터 시작을 하니 보통의 1
김종운 자유기고가   2015-10-08
[해외기행] 중동에서의 라마단 체험기
지난 7월 중순까지 중동을 비롯한 이슬람국가에서는 한달간 금식을 하는 '라마단(Ramadan' 기간을 보냈다.라마단은 이슬람달력(이를 "헤즈라 "라고 하며, 올해는 헤즈라 1436년이다)으로 올해는 6월 18일-7월 17일까지였다. 라마단기간이란 무슬
임윤식 기자   2015-08-07
[해외기행] 사선(死線)을 넘어서(Out of India)
요즘 우리나라는 메르스 바이러스 때문에 온 나라가 공포에 떨고 있다. 중동발 독감의 일종이라는 데 문제는 아직 결정적인 치료제가 개발되지않았다는 점이다. 사람들 모이는 데 가기가 무섭고 기침이라도 하면 혹시 메르스가 아닐까 해서 주위가 초긴장상태에 빠
글/임윤식   2015-07-09
[해외기행] 영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전원마을, 코츠월즈(Cotswolds)
전통이란 무엇인가? 옛것을 보존한다는 것. 그건 조상들의 영혼과 숨소리가 듣고싶어서가 아닐까? 필자가 영국에 4년간 살면서 자주 스스로에게 물었던 질문이고 답이기도 하다., 등으로 유명한 사진작가 (故)김수남은 그의 저서에서 ‘변하지않는 것은 보석이
글 사진/ 임윤식   2015-03-03
[해외기행] 기억의 저편, 안개 속으로
영국에서 제일 큰 공원인 왕립 리치몬드공원(Royal Richmond Park), 몇일 만에 해가 나서 오늘은 공원산책에 나섰다. 공원일주 산책로를 단순 완주할 경우 8 마일, 보통걸음으로 약 2시간 반 정도 걸린다.공원 가운데 위치한 호수 및 이사벨
글 임윤식   2015-02-03
[해외기행] 런던 테이트모던 갤러리에서 만난 설치미술가 이승택, 그는 누구인가?
런던 소재 테이트 모던 갤러리는 뉴욕현대미술관과 함께 세계 최고·최대를 자랑하는 미술의 전당이다. 이곳에는 20세기 이후 현재에 이르기까지 전 세계를 대표하는 화가, 조각가, 설치미술가, 사진가 등의 작품들이 소장되어 있다. 피카소, 모네. 몬드리안,
글,사진/임윤식   2014-12-03
[해외기행] 영국에서의 골프 에티켓
영국은 골프 발상지(스코틀랜드 St. Andrews Golf Course) 답게 골프장이 많다. 전국에 걸쳐 3천개 이상으로 알려져 있다. 한국인들이 많이 사는 뉴몰든(New Malden)이라는 동네 주변 만 해도 자동차로 30분 이내 거리에 10개
글,사진/임윤식   2014-11-03
[해외기행] 영국의 정치문화에서 배운다
영국 런던시내 중심부에는 하이드 파크라고 하는 런던 최대의 공원이 있는 데 힐튼호텔 건너편 쪽으로 들어가면 바로 우측에 '스피커즈 코너(Speakers' Corner)'라는 장소가 있다. 전에는 이곳이 산책로 모서리였었는데(그래서 이름도 '코너'라고
글 임윤식   2014-10-13
[해외기행] 영국의 중세도시 요크(York)를 가다
필자는 직장 관계로 1986-1990년까지 4년간 영국에 산 적이 있다. 또 그 후에도 업무 출장이나 사적인 일로 영국을 종종 다녀오곤 한다. 그 때의 인연으로 아들이 28년 이상 아직도 계속 영국에 살고 있어 마치 제2의 모국같은 느낌을 주는 나라이
글 임윤식   2014-09-02
[해외기행] 영국 '여왕의 길(Queen's Walk)'을 걷다.
이번 영국여행에서는 마음먹고 런던 시내 테임즈강변으로 이어지는 '퀸즈 워크' 둘레길을 걸어봤다. 램버스 브리지에서 타워 브리지까지 약 5.2km, 왕복 10.4km의 산책길이다. 갈 때는 남쪽 강변, 돌아올 때는 북쪽 강변으로, 소요시간은 런던 아이,
임윤식   2014-08-04
[해외기행] 영국 내셔널 갤러리에서 만난 불후의 명화들
내셔널 갤러리는 런던 트라팔가 스퀘어에 있는 미술관으로 1824년 개관하였다. 13세기 중반에서 20세기 초까지 유럽의 회화 약 2,300여 점의 작품을 소장하고 있다. 은행가 존 앵거스타인(John Julius Angerstein)의 소장품 38점을
임윤식 기자   2014-06-30
[해외기행] 신비로운 중국대륙, 배낭 메고 만난 소수민족( 4)
고국을 떠난 지 벌써 15일이 지났다. 그동안 운남성의 쿤밍, 스린, 다리, 리장, 상그릴라, 푸얼시, 시솽반나를 둘러봤다. 전체 26일 일정의 중반이 됐다. 다음 여행지인 꾸이저우성 꾸이양으로 향했다.쿤밍역에서 황과수폭포로 가기 위해 꾸이양으로 가는
김정일   2013-10-08
[해외기행] 배낭 메고 만난 소수민족 각기 다른 개성, 그리고 하나됨(5)
중국은 22개의 성과 4개의 직할시 외에 네이멍구, 닝샤후이족, 광서장족, 신강위구르, 서장티베트 등 5개의 자치구가 있다. 이외 각 성에도 소수민족의 자치권이 인정되는 30개 자치주가 있다. 이번 여행에 돌아본 윈난성의 다리바이족자치주, 디칭비베트족
김정일   2013-10-07
[해외기행] 배낭 메고 만난 소수민족(3)
시솽반나 만팅공원에서 타이족들의 전통공연을 관람했다. 관람 중에 란창강 주변 소수 민족의 애환을 모은 다양한 문화가 소개되고 ‘중국은 하나다’라는 자막이 나왔다.이는 중국정부가 문화의 다양성을 보호하고 다문화를 장려하기 위해 만든 정책과 맥을 같이하는
김정일   2013-08-07
[해외기행] 신비로운 중국대륙 배낭 메고 만난 소수민족(2)
중국은 넓은 땅만큼이나 다양한 매력을 지니고 있는 곳이다.알려진 것보다 기대에 못미처 실망하는 경우도 있지만, 기대이상으로 큰 감동을 주는 경우도 많다. 이러한 중국에 대한 대부분의 정보는 인구의 92%를 차지하는 한족의 삶에 대한 것들이다. 하지만
김정일   2013-07-16
 1 | 2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마른내로15 창강빌딩 202 | 대표전화 : 02)702-0172 | 팩스 : 02)711-1236
잡지사업등록번호 : 서울중, 라00675 | 등록일 : 1982년 12월 23일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서울 아03244
상임고문 : 이상대 | 사장: 정희돈 | 편집국장 : 정재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재형
Copyright © 2013 오늘의한국. All rights reserved.